굴수하식수협 청사신축으로 업계 발전 계기
굴수하식수협 청사신축으로 업계 발전 계기
  • 수협중앙회
  • 승인 2015.10.15 00:22
  • 호수 312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새 청사 준공과 굴 초매식 열어

굴수하식수협(조합장 최정복)은 15일 용남면에 새로 건립한 청사에서 준공식과 함께 굴 초매식을 연다. 굴 수협은 통영시 용남면 원평리에 새 청사를 마련했다. 대지면적 7000여㎡에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됐다. 주차장은 45면이다. 공사비는 국비보조 17억 5000만 원, 자부담 35억 5600만 원으로 모두 53억 600만 원이 소요됐다.

새 청사 1층은 위판장과 연쇄점, 상호금융 본소가 2층은 사무실과 중매인실, 연구실, 어민 휴게실, 3층에는 대회의실이 마련됐다. 특히 새 청사는 굴을 까는 박신장이 밀집한 용남면 지역이어서 어민 접근성도 좋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. 굴 수협은 이번 청사 신축으로 굴 업계가 한 단계 더욱 더 발전하는 발판이 마련됐다고 전했다.
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