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h수협은행, 수협재단에  어업인 지원 기부금 25억원 전달
Sh수협은행, 수협재단에  어업인 지원 기부금 25억원 전달
  • 배석환
  • 승인 2024.04.11 15:0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어촌지역 저출생 ‧ 고령화 극복 지원

수협은행(은행장 강신숙)은 지난 8일 수협재단(이사장 노동진)에 어업인 지원을 위한 기부금 25억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.

서울시 송파구 수협중앙회 본사에서 진행된 이날 기부금 전달식에는 노동진 수협재단 이사장과 강신숙 수협은행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.

이번 기부금은 고금리와 고물가로 어려움에 직면한 어업인과 소상공인,  청년 등 취약계층을 위한 민생금융 지원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마련했다.

수협재단은 수협은행의 기부금을 어업인 복지증진을 위한 지원사업을 비롯해 최근 사회적 이슈로 부각되고 있는 어촌지역 저출산‧고령화 등의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어촌환경 보전 및 생활환경 개선 지원 등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.

한편, 수협은행은 지난 2009년부터 ‘어촌복지예금’, ‘사랑해나누리예금’ 등 공익상품 판매수익금의 일부를 어촌복지기금으로 조성하고 이를 수협재단에 기증해 어업인 보호, 육성 및 어촌 복지증진 사업을 지원해 왔다.

이 날 행사에 참석한 노동진 이사장은 “수협은행의 기부금 전달 취지에 따라 어촌지역 유지 발전과 어업인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수협재단이 앞장서겠다”고 말했다. 

기부금을 전달한 강신숙 은행장은 “최근 이상기후에 따른 바다 환경의 변화로 수산물 어획량 감소 등 어려움을 겪으면서도 묵묵히 어업 현장을 지키고 계시는 모든 어업인을 응원한다”며 “수협은행은 어업인 여러분이 안심하고 생업에 종사할 수 있도록 행복한 어촌 만들기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밝혔다.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